바로가기 메뉴
콘텐츠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반포 577

위 치 서울 서초구 반포동 577-18
구 분 신축
용 도 단독주택 
대지면적 157.14 m2 지상층수 4
건축면적 84.29 m2 지하층수 1
건폐율 53.64 % 구조 철근콘크리트구조
연면적 350.94 m2 용적율 148.64 %
외부마감 징크, 노출콘크리트, 이빼목, 폴리카포네이트 내부마감 무늬목, 석고보드
작품설명 L o c a t i o n 몽마르뜨 길을 따라 빼곡히 들어선 주택과 빌라를 지나 언덕을 오르다보면 서리풀공원에 이르게 된다. 공원 북측에 면한대지는 언덕 끝 자락의 모서리에 위치한 약3m 높이의 축대 위에 조성된 삼각형 모양의 부지다. 남측으로는 폭 1.5m의 산책로를 사이에 두고 공원과 맞닿아 있으며, 북측으로는 6m 도로를 사이에 두고 공원을 바라 보는 4층 규모의 다가구 주택과 마주하고 있다. 서측으로는 주택과 방배중학교가 인접하며, 동측으로는 주택 사이로 난 도로를 향해 열려 있고 그 너머로 멀리 서리골 공원이 힐끗 보인다.
S e c t i o n 건축주의 요구 사항을 모두 반영하기에는 협소한 48평의 대지 면적과 25평의 건축 면적을 극복하기 위해 프로그램의 수직적 적층을 시도했다. 기존 경사지와 축대를 활용하여 지하에는 35평의 주차장과 기계실을 배치했고, 지상에는7 1평 규모의 주택과 정원을 두었다. 전체적인 형태는 대지 형상에 따른 삼각형 매스에서 부분적으로 안을 비워내는 방식으로 조성됐는데, 이를 통해비워진 6.5평 남짓의 공간은 주변의 자연을 대지 내로 끌어들여 소통하는 중정이 된다. 서로 상반된 도시적/자연적 맥락이 공존하는 대지의 특성은 주변상황에 대해 방어적이면서도 맥락적으로 반응하는 방식을 요구했고, 이에 따라 주변으로부터 닫혀 있는 동시에 열려 있어야하는‘열림과 닫힘’이라는 이중적 코드의 건축적 테제로 연결 됐다.
P l a n 공원과 맞 닿은 남측면에는 중정과 이를 중심으로 주요 실들을 배치했고, 전면의 창을 통해 중정 너머로의 자연을
향하여 열어 주었다. 중정과 공원 산책로가 만나는 부분에는 대나무와 2.4m 높이의 반 투명스크린을 설치하여, 보행자의 시선차단을 통해 프라이버시를 확보함과 동시에 부드러운 자연광을 실내 깊숙이 끌어들이도록 계획했다. 인근 주거와 마주한 서측과 북측 도로면에는 완충공간으로서 계단과 복도 같은 공용공간을 배치하여 주변으로 부터의 소음을 차단했다.
S p a c e 대문을 열고 계단을 지나 1층 현관에 들어서면 정면에는 식당과 주방이 위치하고 바로 옆으로 난 전면 창을 통해서는 중정이 보인다. 그 왼편으로는 거실이 있고 경사진 벽을 따라 2층으로 연결된 계단을 오르면 좌측으로 중정이 내려다 보이며, 양 옆으로는 2명의 자녀를 위한 방이있다. 고창을 통해 스며든 빛이 벽을 타고 흐르는 3층 계단을 오르면 북측으로는 창을 통해저 멀리 도시 풍경과 파란 하늘이 프레임에 담기며, 남측으로는 공원이 눈앞에 펼쳐진다. 왼편에는 드레스룸과 욕실이, 오른편에는 부부침실이 자리하고 있는데, 침실의 높은 천장을 활용해서 위쪽은 서재로 꾸몄다.
오른쪽 벽을 따라 설치된 독특한 모양의 계단을 따라 서재의 발코니로 나가면 모서리 양쪽으로 난 커다란 개구부로 정면에는공원이, 오른편에는 언덕 아래로 펼쳐진 도시의 풍경이 한눈에 들어온다.
지도 크게보기
지도 닫기